커버이미지

포드에 F150만 있는 게 아냐! 신형 F650/F750 등장

등록일2017.05.12 15:51 조회수3116


2018 F150


픽업트럭의 대명사로 불리는 F150은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차다. 40년 가까이 북미에서 판매량 전체 1위를 차지하는 효자 모델이다. 


랜드로버 레인지로버(좌), 포드 F650(우) (이미지 : CarThrottle)


F150은 실제로 보면 그 크기가 예상을 뛰어 넘는다. 우리나라 사람들은 싼타페 정도 크기의 SUV에 익숙해져 있지만 그 정도 크기는 미국에서 명함 내밀기가 쉽지 않다. 


실제로는 F150도 '중형' 픽업트럭이다. 엥? 중형이라고? 그럼 더 큰 차가 있다는 얘기? 그렇다. 포드에는 F250, F350이 있고, 이번에 등장한 모델은 부분 변경된 F650과 F750이다. 


지난해 공개한 2세대 모델에서 범퍼를 약 7.6cm 확장하고, 스톤 그레이(Stone Gray) 색상을 추가한 게 특징이다. 


2018 F650

2018 F750 스트레이트 프레임


F650과 F750은 6.7리터 파워 스트로크 V8 터보 디젤 엔진과 6.8리터 V10 가솔린 엔진을 탑재했다. 여기에 트럭용으로 개발된 토크 시프트 6단 자동변속기를 물렸다. 중형 트럭 부문에서 유일하게 가솔린 엔진을 사용한다.


디젤 엔진은 최고출력 270마력, 최대토크 93.3kg·m을 내며, 가솔린 엔진은 320마력 최대토크 63.6kg·m을 낸다. 파워 스트로크 엔진을 사용해 2세대로 넘어오면서 소음과 진동이 많이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F750 디젤 모델에 한해 전자제어 주행 안전장치도 옵션으로 준비돼 있다. 스티어링 휠 조작과 차 회전 상태를 비교해 바퀴마다 개별적으로 브레이크를 제어해준다.


F650 킥업 프레임

F750 트랙터 프레임


F650과 F750은 승차 공간과 형태에 따라 다양한 종류가 있다. 승차 공간으로 레귤러 캡, 슈퍼 캡, 크루 캡 세 가지다. 레귤러 캡은 운전석과 조수석 1열로만 이뤄진 형태를 말하고, 슈퍼 캡은 레귤러 캡에서 뒤쪽 공간을 늘린 형태다. 크루 캡은 2열 좌석으로 이뤄져 있다.


또, 차 형태에 따라 스트레이트 프레임, 킥업 프레임, 트랙터 전용 세 가지가 있다. 트랙터 하면 농기계부터 떠오르겠지만 여기서 말하는 트랙터는 트레일러를 연결해서 주행하는 트럭을 말한다.


2018 F650 덤프 트럭


신형 F650과 F750은 올해 여름 주문을 받아 가을에 인도할 예정이며,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다.


이미지 : 포드


박소민 ssom@carlab.co.kr




카랩이 준비한 재미있는 자동차 소식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