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입장객 가장 많은 국내 관광지는 에버랜드…2위는 경복궁

등록일2017.07.20 08:35 조회수1966
한국문화관광연구원,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 통계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우리나라에서 입장객이 가장 많은 관광지는 에버랜드로 조사됐다.

19일 한국문화관광연구원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외 여행객을 가장 많이 유치한 곳은 경기 용인에 있는 에버랜드였다. 696만5천311명이 방문해 2015년에 이어 수위를 차지했다. 다만 관광객은 전년보다 6.2% 감소했다.

에버랜드에서 열리고 있는 여름축제[연합뉴스 자료사진]
에버랜드에서 열리고 있는 여름축제[연합뉴스 자료사진]

관광객이 에버랜드를 가장 많이 찾은 달은 10월이었다.

리조트면적 148만8천㎡ 규모인 에버랜드는 세계 각지의 주요 도시를 테마로 한 '글로벌 페어'를 비롯해 각종 놀이시설과 공간의 특성에 따라 '아메리칸 어드벤처', '매직랜드', '유러피언 어드벤처', '주토피아' 등 주제별 지역으로 구성돼 있다.

2위는 602만118명을 유치한 경복궁에 돌아갔다.

입장객 순위가 전년보다 3단계 상승한 경복궁의 관람객 증가율은 18.9%에 이르렀다.

경복궁 별빛야행[연합뉴스 자료사진]
경복궁 별빛야행[연합뉴스 자료사진]

고양 킨텍스(586만2천316명)와 순천만국가정원 순천만습지(543만2천81명)는 각각 3위와 4위를 차지했다.

킨텍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곤충박람회[연합뉴스 자료사진]
킨텍스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 곤충박람회[연합뉴스 자료사진]

2014년과 2015년 2년 연속 2위를 나타냈던 임진각관광지(534만5천73명)는 3단계 하락하며 5위에 머물렀다.

봄꽃으로 물든 순천만국가정원[연합뉴스 자료사진]
봄꽃으로 물든 순천만국가정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해 10위권 이내로 새로 진입한 관광지는 남이섬유원지(8위·327만9천929명), 제주 성산일출봉(9위·316만9천913명), 강원랜드 카지노(10위·316만9천656명)였다.

작년 주요 관광지점 입장객 통계에 새롭게 등록된 지점은 총 224곳이다.

새로 등록된 곳을 포함한 국내 주요 관광지는 총 1천714곳이다.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7/19 06:11 송고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