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이래도 안 무서워?"…에버랜드 공포도시 '블러드시티'

등록일2017.08.30 08:08 조회수991
10만㎡ 대규모 호러 영화 세트장 구현…9월 7일부터 운영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테마파크 공포체험의 원조'로 불리는 에버랜드가 올해 핼러윈축제를 맞아 다음 달 7일 대규모 공포도시 '블러드 시티'를 오픈한다.

에버랜드는 2010년 '호러빌리지'를 시작으로 2011년 '호러메이즈', '2014년 호러사파리' 등 호러 콘텐츠를 선보였다.

에버랜드 블러드시티 좀비헌트
에버랜드 블러드시티 좀비헌트(용인=연합뉴스) '테마파크 공포체험의 원조'로 불리는 에버랜드가 올해 핼러윈축제를 맞아 다음 달 7일 대규모 공포도시 '블러드시티'를 오픈한다. 10만㎡ 부지에 조성된 블러드시티에서는 좀비 분장을 한 연기자들이 출몰해 손님들에게 공포감을 선사한다. 2017.8.29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올해는 극강의 몰입감을 느낄 수 있는 '블러드시티'와 어린이 동반 가족손님을 위한 유쾌하고 재미있는 '부 스트리트(Boo Street)'를 마련해 다양한 공포와 핼러윈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올해 핼러윈축제의 가장 큰 특징은 에버랜드가 그동안의 호러 콘텐츠 운영 노하우를 집대성해 새롭게 선보이는 공포 체험존 '블러드시티'다.

알파인 지역과 사파리월드, 아마존익스프레스 등으로 이어지는 약 10만㎡(3만여 평)의 거대한 부지에 마련된 블러드시티는 좀비 바이러스가 퍼져 10년 동안 폐쇄 도시에 의문의 구조 신호가 포착돼 전문 조사팀을 투입하는 스토리를 담고 있다.

방문객이 직접 블러드시티 조사팀의 일원이 돼 생존자 확인과 탈출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호러 콘텐츠를 체험한다.

입구에 마련된 '마담좀비 분장살롱'에서 분장 전문가의 메이크업을 통해 직접 좀비로 변신해보는 것도 블러드시티를 즐기는 또 다른 재미다.

실제 영화 미술감독이 블러드시티 제작에 참여했고, 좀비 전문 연기자 100여명이 곳곳에서 출몰해 공포영화 장면을 연상케하는 스릴을 선사한다.

에버랜드 블러드시티 9월 7일 오픈
에버랜드 블러드시티 9월 7일 오픈(용인=연합뉴스) '테마파크 공포체험의 원조'로 불리는 에버랜드가 올해 핼러윈축제를 맞아 다음 달 7일 대규모 공포도시 '블러드시티'를 오픈한다. 10만㎡ 부지에 조성된 블러드시티의 이미지 사진. 2017.8.29 [에버랜드 제공=연합뉴스]
hedgehog@yna.co.kr

블러드시티 광장에서는 매일 밤 '크레이지 좀비헌트'가 열려 수십 명의 좀비가 손님을 습격하는 상황극과 플래시몹 댄스, 포토타임을 진행한다.

좀비의 추격을 뿌리치고 싶다면 에버랜드 홈페이지나 SNS에 사전 공지된 '좀비퇴치술' 동작을 익히고 가는 게 좋다.

맹수들이 사는 사파리월드는 매일 밤 좀비들로 가득 찬 '호러사파리'로 변신하고, 핼러윈 축제 최고 인기 공포체험 시설인 '호러메이즈'에서도 어두컴컴한 미로를 따라 깜짝 등장하는 좀비를 만날 수 있다.

블러드시티 융프라우지역에 마련된 '스페셜 체험존'에서는 VR(가상현실) 기기를 착용한 채 걸으며 귀신과 마주치거나 마녀의 빗자루를 타고 하늘을 나는 호러 체험을 할 수 있고, 'VR 어드벤처 체험관'에서는 4D 시뮬레이션 의자에 앉아 호러메이즈를 가상으로 체험할 수 있다.

블러드시티는 9월 7일 핼러윈 축제 오픈과 함께 매일 오후 7시부터 운영된다.

공포의 강도를 조금 낮춰 유쾌하게 즐길 수 있는 가족형 핼러윈 콘텐츠도 마련됐다.

에버랜드 '핼러윈 호러 빌리지'
에버랜드 '핼러윈 호러 빌리지'(용인=연합뉴스) 에버랜드는 오는 9월 5일부터 11월 2일까지 59일간 '핼러윈 & 호러나이트(Halloween & Horror Nights)' 축제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2014.8.26 <<지방기사 참조, 에버랜드 제공>>
kcg33169@yna.co.kr

매직타임레스토랑 옆 님프가든에는 어린이를 위한 '부스트리트'가 조성돼 마녀 빗자루 공굴리기, 몬스터 볼링, 주사위 던지기 등의 게임을 하고 미션에 성공하면 핼러윈 사탕도 받을 수 있다.

에버랜드 곳곳에 핼러윈 마법사가 깜짝 등장하며 손님들에게 카드 마술, 공중부양 마술, 스펀지 마술 등 거리 공연도 펼친다.

에버랜드는 핼러윈 축제의 모든 호러 콘텐츠를 풀코스로 경험할 '블러드시티 공포체험단'을 30일부터 모집한다.

hedgeho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8/29 10:02 송고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