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마음속까지 따뜻해지는 한국인의 소울푸드, 전국 칼국수 로드 5곳

등록일2021.02.26 11:42 조회수3120

밀가루 반죽을 칼로 가늘게 썬 면을 사용한다 하여 이름이 붙은 ‘칼국수’. 감칠맛 가득한 국물에 쫄깃한 면발이 어우러진 칼국수는 남녀노소 즐기는 한국의 대표적인 서민 음식이다. 뜨끈한 국물 덕에 겨울철에 즐겨 먹지만 밀이 귀했던 과거에는 밀 수확 시기인 음력 6월에나 먹을 수 있었던 고급 음식이었다. 이후 한국전쟁 당시, 미국에서 밀가루가 구호 식량으로 국내에 대량으로 들어오며 밀가루가 대중적인 식재료로 변화했다. 밀가루로 간단하게 조리할 수 있었던 칼국수를 일반 가정과 식당에서 만들어 먹으며 전국적으로 대중화가 이뤄졌다.


칼국수는 각각의 지역마다 자연환경, 특산물 등의 요소가 녹아들며 특색 있는 맛을 만나볼 수 있다. 들어가는 재료와 조리 방법, 육수 등에 따라 닭 육수 칼국수, 사골 칼국수, 해산물 칼국수, 손칼국수, 얼큰 칼국수, 옹심이 칼국수, 장 칼국수, 누른 국수, 고기 국수, 보말 칼국수, 물총 칼국수, 팥 칼국수, 어탕국수, 들깨 칼국수, 재첩 국수, 순대국수, 버섯 칼국수 등 각양각색의 맛으로 탄생하며 골라 먹는 재미를 더한다. 마음속까지 따뜻해지는 우리들의 영원한 소울푸드, 전국 칼국수 맛집 BEST 5를 소개한다. 


닭육수 칼국수 맛집으로는 일산 일산칼국수, 명동 명동교자, 강남역 강남교자, 논현동 논현손칼국수, 구리 잉꼬칼국수, 인천 청라 닐리리손칼국수, 삼성동 삼성국수, 충무로 사랑방칼국수, 홍대 다락투, 당진 본가건하은칼국수, 파주 밀밭식당, 청량리 혜성칼국수, 압구정 우형준정미소 등이 있다.


서울과 안동의 사골칼국수(안동국시) 맛집으로는 양재 소호정, 삼청동 황생가칼국수, 연희동 연희동칼국수, 양재 산동칼국수, 논현동 한성칼국수, 대학로 혜화칼국수, 성북동 성북동집, 광장동 광장동가온, 성북동 국시집, 시청 곰국시집, 수원 대왕칼국수, 논현동 가람국시, 종로 대련집, 대학로 명륜손칼국수, 을지로 꾸왁칼국수, 성수 훼미리손칼국수보쌈, 과천 한성칼국수, 논현 정가네손칼국수, 성수 밀본 등이 있다.


대전 물총칼국수와 충청도 얼큰이칼국수 맛집으로는 대전 오씨칼국수, 대전 공주칼국수, 대전 복수분식, 대전 미소본가스마일칼국수, 대전 신도칼국수, 대전 대선칼국수, 공주 전통궁중칼국수, 대전 한밭칼국수, 세종시 맛나당칼국수, 대전 칼국수만드는사람들, 대전 공주분식, 대전 소나무집, 대전 괴정동공주칼국수, 대전 토종칼국수, 공주 초가집, 제천 보령식당, 논산 은진손칼국수, 천안 정통옥수사, 아산 유림분식, 대전 뽀뽀분식, 공주 고가네칼국수, 대전 삼대째전통칼국수, 대전 대원칼국수 등이 있다.


대구 누른국수 맛집으로는 대구 약전골목원조국수, 달성군 김태희옛날손국수, 달성군 동곡할매손칼국수, 대구 금와식당, 대구 합천할매손칼국수, 대구 본전식당, 달성군 가창칼국수 등이 있다.


서해안 해물칼국수 및 바지락칼국수 맛집으로는 인천 영종도 황해해물칼국수, 종로 익선동 찬양집, 인천 가리비칼국수, 의왕 명가, 광주 김강심칼국수, 구로 순댕이네얼큰수제비, 대전 신탄진 맛집부추해물칼국수, 하남 창모루, 과천 봉덕칼국수, 시흥 별이네, 대치동 맛자랑, 서천 웰빙칼국수, 보령 일월굴칼국수, 보령 오양손칼국수, 음성 초향기칼국수, 김해 항아리수제비, 의왕 봉덕칼국수, 강서 이가바지락손칼국수, ⠀제주 버드나무집, 영종도 미애네, 대부도 솔밭칼국수, 의왕 정원칼국수, 증평 송원칼국수, 약수 사랑방칼국수, 당진 주희네칼국수, 예산 홍북식당, 춘천 보영이네해물칼국수, 태안 파전갈국수, 공주 유가네칼국수, 서천 두레분식, 영광 밀향기 등이 있다.


강원도 옹심이칼국수 맛집으로는 강릉 강릉감자옹심, 속초 감나무집감자옹심이, 대구 달성군 옹심이칼국수, 울진 옹심이칼국수, 삼척 부명칼국수, 강릉 포남사골옹심이, 강릉 병산감자옹심이, 강릉 감자바우, 속초 공가네감자옹심이 등이 있고, 강원도 장칼국수 맛집으로는 강릉 현대장칼국수, 강릉 형제칼국수, 속초 정든식당, 강릉 금천칼국수, 정선 정선면옥, 춘천 옛날손장칼국수, 강릉 벌집, 동해 오뚜기칼국수, 강릉 금학칼국수, 속초 왕박골식당, 강릉 동일장칼국수, 동해 대우칼국수, 속초 한성칼국수, 강릉 금천칼국수, 강릉 용비집 등이 있다.


맑은 육수의 손칼국수 맛집으로는 종로 고향손칼국수, 청라 권오길국수, 광명 홍두깨칼국수, 남대문 한순자손칼국수집, 부산 기장손칼국수, 청주 정가네손칼국수, 울산 경주손칼국수, 서촌 체부동잔치집, 용인 총각손칼국수, 시청 현대칼국수, 송파 엄지손칼국수, 문래 영일분식, 을지로 만나손칼국수, 분당 행하령수제비, 방배 일미칼국수, 충무로 충무칼국수, 종로 익선동 종로할머니칼국수, 부산 맥가이버손칼국수, 청주 소영칼국수, 익산 태백칼국수, 목동 살구나무집칼국수, 횡성 자매식당, 울주군 동부분식, 기장 얼크니손칼국수, 군산 장미칼국수, 포항 40년전통의할매손칼국수, 목동 홀로생칼국수, 청량리 경북손칼국수, 영월 강원토속식당 등이 있다.


제주 고기국수 맛집으로는 제주시 올래국수, 자매국수, 성산 가시아방국수, 삼대국수회관, 제주시 삼대국수회관, 국수마당, 삼무국수, 골막식당, 서귀포 국수바다, 남도고기국수, 중문 영실국수, 제주시 공주네국수 등이 있고, 제주 보말칼국수 맛집으로는 옥돔식당, 남원 당케올레국수, 성산 호로락, 제주 순대국수 맛집으로는 나목도식당 가시식당 등이 있다.


충청도 어탕국수 및 생선국수 맛집으로는 옥천 대박집, 선광집, 짠한식당, 영동 가선식당, 이천 신갈미생선국수추어탕, 고양 지리산어탕국수 등이 있고, 섬진강 재첩국수 맛집으로는 구례 섬진강재첩국수, 하동 원조강변할매재첩국수 등이 있고, 전라도 팥칼국수 맛집으로는 정읍 보안식당, 양평 문호리팥죽, 교대 앵콜칼국수, 제주 옛날팥죽, 고양 옥합콩국수 등이 있다.


그외에 용산 문배동육칼, 수유 엘림들깨수제비칼국수, 전주 베테랑칼국수, 등촌 최월선칼국수, 포항 까꾸네모리국수, 김포공항 공항칼국수, 안양 부산복칼국수, 예산 신분준할머니 기러기칼국수, 방이 샤브샤브칼국수, 울릉군 태양식당 등이 유명하다.


1. 동죽으로 완성한 짙은 감칠맛, 대전 ‘오씨칼국수’

매장정보 바로가기


이미지 출처: l_yeeeone_님 인스타그램


이미지 출처: kim_skyuni_님 인스타그램


관광객들의 여행 필수 코스로 불릴 만큼 대전 명소로 자리 잡은 ‘오씨칼국수’. 서해안에서 공수한 생물 동죽을 이용하여 칼국수, 조개탕 등의 요리를 선보인다. 대표 메뉴 ‘손칼국수’는 무, 멸치, 다시마 등 약 10가지의 재료를 12시간 이상 우려낸 육수에 동죽과 청양고추를 넣어 시원하면서도 칼칼한 국물 맛을 완성했다. 2~3시간가량 숙성시킨 밀가루 반죽을 홍두깨로 밀어가며 뽑아낸 면발은 굵기가 각각 달라 씹는 맛이 살아있다. 두툼한 면발과 탱글탱글한 조갯살을 한입에 넣으면 입안 가득 꽉 차는 풍성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테이블에 놓인 김치는 매운맛이 강해 조금씩 먹어보며 곁들이는 것을 추천한다.


[식신의 TIP]

▲위치: 대전 동구 옛신탄진로 13

▲영업시간: 매일 11:00 – 21:00, 월요일 휴무

▲가격: 손칼국수 6,000원, 물총(1kg) 12,000원

▲후기(식신 달빛가루@@): 이름처럼 손으로 만든 면으로 칼국수를 만들어요. 동죽으로 맛을 낸 개운한 국물에 고명으로 올려진 쑥갓 향이 스며들어 국물 맛이 제대로예요. 동죽이 아낌없이 팍팍 들어간 물총 메뉴는 최고의 술안주입니다. ㅎㅎ



2. 푸짐함 한 번 맛에 두 번 놀라는, 영종도 ‘황해해물칼국수’

매장정보 바로가기


이미지 출처: play_container님 인스타그램


이미지 출처: q.jaeun님 인스타그램


‘황해해물칼국수’는 인천 국제공항 해안도로 끝자락에 위치한 칼국수 전문점이다. 주말이면 영종도를 방문하는 나들이객들로 인산인해를 이루며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대표 메뉴 ‘해물 칼국수’는 남다른 크기를 자랑하는 그릇에 해산물, 육수, 면이 가득 담겨 나오는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다시마 육수 베이스에 홍합, 북어포, 가리비, 조개 등 다양한 해산물을 넣어 짙은 바다의 풍미를 담아냈다. 뜨끈한 면발에 어우러진 도톰한 면발은 밀가루 풋내 없이 적당하게 살아있는 탄력감이 돋보인다. 도보 3분 거리 이내에 2호점도 운영하고 있으니 참고할 것.


[식신의 TIP]

▲위치: 인천 중구 용유로21번길 3

▲영업시간: 매일 09:00 – 19:00, 월요일 휴무

▲가격: 해물 칼국수 10,000원, 산낙지 15,000원

▲후기(식신 junejune03): 1호점은 약간 시골집에 온 느낌이라면 2호점은 새로 지은 건물 느낌! 저는 정겨운 느낌이 좋아 1호점으로 자주 가요. 북어포가 들어 있어 그런지 국물이 해장용으로도 정말 좋은 느낌이에요. 양도 정말 많고 처음에 먹다가 나중에 고추 장아찌 풀어 알싸하게 먹는 것도 은근 별미랍니다.



3. 부드럽게 감싸는 매콤함, 강릉 ‘형제칼국수’

매장정보 바로가기


이미지 출처: kathychae님 인스타그램


이미지 출처: micmac_store님 인스타그램


1985년부터 지금까지 동네 주민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오고 있는 ‘형제칼국수’. 세월의 흔적을 보여주듯 예스러운 느낌이 물씬 풍기는 매장 내외부는 정겨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대표 메뉴 ‘장칼국수’는 불그스름한 자태를 뽐내는 국물 위로 김 가루, 호박, 깨소금을 소복하게 올려 제공한다. 찰고추장, 된장, 증기에 쪄낸 고춧가루를 섞어 만든 양념장을 이용해 텁텁하지 않고 부드럽게 퍼지는 매콤한 맛을 살렸다. 반죽에 콩가루를 넣어 구수한 풍미를 더한 면발과 혀를 진득하게 감싸는 국물의 조화가 일품이다. 칼국수는 하얀 칼국수부터 아주 매운 맛까지 총 다섯 가지 단계로 맵기 조절을 할 수 있다.


[식신의 TIP]

▲위치: 강원 강릉 교2동 162-94

▲영업시간: 매일 10:00 – 18:50

▲가격: 장칼국수 7,000원

▲후기(식신 123): 원래 현지인 맛집이었는데 방송에 나오고 나서 멀리서 찾아오시는 분들도 많더라구요. 일반 칼국수보다 면이 넓적하고 얇아서 먹었을 때 호로록 넘어가요. 장을 풀어 만들었지만 국물이 깔끔한 편이에요. 약간 양이 모자라면 남은 국물에 공깃밥을 말아먹으면 완전 배불러요.



4.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국물, 대구 ‘약전골목원조국수’

매장정보 바로가기


이미지 출처: busan_foofa님 인스타그램


이미지 출처: busan_foofa님 인스타그램


‘약전골목원조국수’에 들어서면 매장 입구에서 칼국수를 삶고 있는 사장님이 정겹게 반겨준다. 주문과 동시에 숙성된 밀가루 반죽을 홍두깨로 민 다음 칼로 숭덩숭덩 썰어 면을 준비한다. 대표 메뉴는 홍게, 다시마, 꽃게, 민물새우 등의 재료를 오랜 시간 우린 육수로 해산물 특유의 감칠맛을 살린 ‘칼국수’. 육수에 촉촉하게 적셔진 수타면은 하늘거리며 부드럽게 넘어가는 목 넘김을 자랑한다. 처음엔 깔끔한 국물을 온전히 음미한 뒤 김 가루, 파 양념장, 배추김치 등 밑반찬을 취향에 맞게 곁들여 먹으면 된다. 식사하다 육수가 부족할 경우 무료로 리필을 해준다.


[식신의 TIP]

▲위치: 대구 중구 약령길 34-20

▲영업시간: 매일 11:30 – 17:30, 일요일 휴무

▲가격: 칼국수 6,000원, 비빔 칼국수 6,000원

▲후기(식신 초밥왕): 앞에서 면을 만들고 삶고 하는 과정을 보니까 더 맛있는 느낌이에요. 물, 반찬은 다 셀프로 이용하면 되는데 공깃밥도 직접 담는 게 신기했어요. 국물이 삼삼한 편인데 김치가 매콤해 간을 딱 맞추며 환상적인 조합입니다.



5. 술이 절로 생각나는 얼큰함, 포항 ‘까꾸네모리국수’

매장정보 바로가기


이미지 출처: foodhee_hee님 인스타그램


이미지 출처: gimi_sanghyeon님 인스타그램


나이가 지긋한 주인장이 50년 넘게 장사를 이어오고 있는 ‘까꾸네모리국수’. 과거 인근 어판장에서 어부들이 가져온 생선을 면과 함께 끓여 먹었던 국수를 포항 향토 음식으로 발전시킨 곳이다. 커다란 양은 냄비에 담긴 칼국수 위로 새빨간 고춧가루를 듬뿍 뿌려 나오는 ‘모리국수’가 대표 메뉴이자 단일 메뉴다. 얼큰한 풍미가 진동하는 국물 속에는 아귀, 아귀간, 홍합, 미더덕, 콩나물 등의 재료들이 넉넉하게 들어있어 푸짐함을 더한다. 걸쭉한 국물이 뜨겁게 목을 타고 내려가며 속을 풀어주는 것과 동시에 묵직하게 채워주는 느낌이 묘한 중독성을 자아낸다.


[식신의 TIP]

▲위치: 경북 포항 남구 구룡포읍 호미로 239-13

▲영업시간: 매일 10:00 – 15:00

▲가격: 2인분 13,000원, 3인분 17,500원

▲후기(식신 감성토끼): 포항에 오면 과메기와 함께 꼭 먹어 줘야 하는 게 바로 모리국수! 다른 곳들도 정말 맛있지만 저는 모리국수의 원조로 불리는 까꾸네가 가장 입맛에 잘 맞아요. 메뉴판에는 다른 글씨 없이 인분과 가격만 적혀 있는 찐 맛집이죠! 칼칼한 매운탕에 면을 말아 먹는 것 같아요. 해장하러 갔다가 다시 술을 마시고 오게 되는 마성의 맛이랍니다.



* 본 포스트의 저작권은 식신에 있으며, 포스트 사용 시 원문 링크 및 출처를 게재해야 합니다.

* 본 포스트는 비영리 목적으로만 사용 가능하며, 변경 또는 다른 창작물에 사용이 불가합니다.



쫄깃함에 반해!



생활의달인 칼국수 맛집 BEST 5



서울 칼국수 맛집 BEST 5



# 현재 인기 토픽

플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