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이미지

강아지 눈물자국 원인과 해결방법

등록일2022.06.20 00:06 조회수2330

#강아지눈물자국 #강아지눈물냄새


행복한 반려생활을 위한

반려동물 토탈 헬스케어 브랜드 브리지테일입니다!


초롱초롱한 눈망울이 너무나 예쁜 강아지의 눈 주변에

적색 혹은 진한 갈색의 눈물자국이 생겨서

고민이셨던 보호자분들이 많으실 텐데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강아지 눈물자국 원인과

해결방법에 대해서 함께 알아보려고 합니다.


아이들이 눈물을 흘리는 원인에는 다양한 것들이 있는데요.

각 원인에 맞는 정확한 해결방법을 알고 있어야

강아지 피부병, 습진의 원인이 될 수 있는 부분이나

미관상 보기 안 좋은 문제를 바로잡을 수 있습니다.


그럼 저희와 함께 차근차근 살펴보실까요?



강아지 눈물자국



강아지는 왜 눈물자국이 생길까요?


강아지 눈물은 투명한데

왜 적색 눈물자국이 생기는 걸까요?


강아지 눈물자국의 원인은

반려견의 눈물이나 침에 포함되어 있는

포르피린이라는 성분 때문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포르피린의 구성 성분 중 하나가 철분인데요.

이것이 햇빛에 노출되거나 공기와 만나게 되면,

눈물이 흐르는 경로에 있는 피모가

적갈색으로 착색되는 현상이 발생하게 됩니다.


한편 진한 갈색으로 착색되는 경우는

그 원인이 포르피린이 아닐 수 있는데요.


아이에게서 강아지 눈물냄새가 난다면

눈가 주변이 축축한 상태로 장기간 지속되어,

효모균, 곰팡이균 등이 생겨남으로 인해

진한 갈색으로 착색됐을 가능성이 높다고 있습니다.



강아지가 눈물이 나는 이유



강아지가 눈물이 나는 이유는 크게 봤을 때

두 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는데요.


첫 번째로는 눈물양 자체가 증가해서입니다.


대표적으로 강아지 알러지를 생각해 볼 수 있는데요.

반려견 사료, 간식 혹은 환경적 요인들로 인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켜

눈물이 흐르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 부분은 보호자분들이 하나하나 체크를 해 주셔야

눈물량이 증가하는 것을 예방할 수가 있기 때문에,

항상 관심을 가져 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미세 먼지나 이물질 등으로 인해

눈물량이 증가할 수도 있는데요.


눈썹이 바깥에서 안쪽으로 자라나는 첩모 현상이 생겨,

각막을 자극함으로써 눈물이 흘러내리는 경우도 있습니다.


강아지 안과 질환을 앓고 있을 때도 마찬가지인데요.

처음에 눈물량이 많아지다가 눈꼽이 자주 끼게 되고

앞발로 눈을 자주 비빌 경우

안과 질환을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각막 상처, 포도막염, 각결막염 등

다양한 질환이 눈물의 원인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앞서 말씀드린 증상이 나타날 경우

최대한 빨리 동물병원에 내원해 주시는 것이 중요합니다.





스트레스나 우울감흥분 등도

눈물량 증가의 원인이 되는데요.


분리불안 등으로 인해 눈물이 많아지거나

하루의 대부분 동안 괜찮았던 아이가

산책하는 동안 흥분감으로 인해 눈물을 흘리게 되는 경우도

반려생활 간간히 나타날 수 있습니다.






두 번째 이유는 구조적 이상 때문인데요.

눈물량이 많아지는 것보다

더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비루관을 통해 코로 흘려내려야 하는 눈물이

코로 배출되지 못하고

눈가에 계속 고여 있게 되는 것인데요.


세포 등을 비롯한 미세 물질들이

비루관을 막고 있는 것이 원인입니다.


이 경우는 시술을 통해 일시적으로 뚫어줄 수 있으나,

재발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에

그다지 추천되고 있지는 않는 추세입니다.



강아지 눈물자국 해결방법


알러지의 경우, 아이에게 잘 맞는 사료와 간식을

테스트를 통해 선별해 주어야 하고

안과 질환이 의심되는 행동을 보인다면

최대한 빨리 동물병원에 내원해 주시는 것이 중요한데요.


이러한 눈물량 자체 증가의 케이스보다는

구조적 이상이 원인인 경우가 더 많기 때문에

그에 대한 해결방법을 살피는 것이 필요합니다.





사실상 구조적 이상을 완전히 해결할 수 있는 방법은

없다고 할 수 있겠는데요.


이미 적갈색으로 착색된 눈가 주변을

꾸준하게 관리해 주는 것이

가장 현명한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첫 번째로 눈물샘 주변을 마사지해 주는 방법이 있는데요.

눈가를 지긋이 눌러 눈물을 미리 짜주게 되면,

눈물량이 줄게 되어

착색 현상이 눈에 띄게 줄어들게 됩니다.


두 번째 방법은 솜이나 거즈에 눈 세정제를 충분히 적셔

눈꼽이나 이물질등을 닦아내는 것인데요.

이 때 건조한 상태를 항시 유지하여

강아지 눈물 냄새가 나지 않게 하고,

효모균이 생기지 않게 관리해 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눈가 털을 깔끔하고 짧게 잘라 주는 것도

청결함을 유지하는 팁이라고 있습니다.





사랑하는 강아지의 눈물자국,

페토세라 큐아이로 꾸준하게 관리해요!

# 현재 인기 토픽

플친